사이언스 앤 더 시티

조회 수 596 추천 수 0 2017.09.29 13:39:56
저자 : 로리 윙클리스 
공동저자 :  
번역 : 이재경 
출판사 : 반니 

city-science.jpg



미국의 드라마 제목에 기대고 있음이 보이는 제목이다. 도시가 작동하는 데 배경에 깔린 과학이 어떤 것이냐는 질문의 대답이다. 좀더 정확히 말하면 과학보다는 어떤 엔지니어링이 도시에 깔려있느냐는 것이 옳다고 느껴진다.


설명은 당연히 건물로부터 시작한다. 보통 건물이 아니고 마천루. 건축쟁이 입장에서 특별할 내용은 없지만 저자는 건축가가 아니고 물리학자이자 과학작가다. 책의 내용은 전기. 상하수, 도로, 자동차, 열차 그리고 네트워크에 이른다. 도시를 구성하는 물리적 장치들이 총 망라되어 있는 셈이다. 이런 내용을 몽땅 서술할 수 있는 저자가 신기하다.


책은 뒤로 갈수록 좀더 신기해진다. 책의 마지막 설명은 시간과 돈이다. 대개의 도시 거주민에게 항상 부족한 그것. 가상화폐가 실물화폐를 대체하고 블록체인이 미래 경쟁력을 갖춘 새로운 기술로 인정받는 내용들이다. 그리고 점점 우리가 의존도를 높이고 있는 GPS. 


책의 부록처럼 붙어있는 것이 '내일의 도시'라는 꼭지다. 저자가 그려내는 미래도시의 모습. 거기에는 케이블이 없는 엘리베이터, 원자력발전소의 폐열을 이용한 지역난방 시스템, 건물일체형 태양전지, 그리고 완전자율주행 자동차 등이 있다. 다 충분히 설득력이 있고 미래에 존재할 것들이다.


저자는 오로지 호기심만으로 이 책을 썼다고 한다. 모르면 아는 사람에게 가서 굳이 묻는 성가신 존재가 자신이었다고. 나도 고백하자면 이런 저자는 당연히 남자일 것으로 생각하며 책을 읽었다. 열차풍에 치마가 올라갔다는 서술에서 저자 이름을 확인했다. 저자 설명에 수다, 레고와 터널, 바느질과 초콜릿을 사랑한다고 했는데도.  

문서 첨부 제한 : 0Byte/ 2.00MB
파일 제한 크기 : 2.00MB (허용 확장자 :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저자 번역 출판사

나의 생명수업 imagefile

  • [레벨:9]서현
  • 2017-12-28
  • 조회 수 383

온도로 따지면 딱 포유류의 체온같은 책이다. 차갑지도 뜨겁지도 않고 적당히 따뜻한 책. 소박하고 진실한 모습으로 자연을 보고 자연 속에서 살고 자연을 공부하는 학자가 오랜 시간 쌓은 원고를 엮은 책이다. 제목도 그래서...

저자 김성호 

번역  

출판사 웅진지식하우스 

지방도시 살생부 imagefile

  • [레벨:9]서현
  • 2017-12-28
  • 조회 수 613

자극적 제목이다. 말 그대로 지방도시들이 곧 죽을 것이라는 것이다. 물론 모든 도시는 아니되 적지 않은 도시들이. 문제는 왜 그 도시들이 죽을 것이며, 어떻게 죽을 지경에 이르렀으며, 살아날 길이 있기는 하냐는 것이다. ...

저자 마강래 

번역  

출판사 개마고원 

한국 테크노컬처-연대기 imagefile

  • [레벨:9]서현
  • 2017-12-15
  • 조회 수 564

시기로 보면 현대고 공간으로 보면 한국이다. 그곳의 과학기술이 만들어내는 사회적 풍경이 어떤 것이냐는 이야기다. 현대의 일상에서 과학기술이 들어있지 않는 곳이 없을 것이니 거의 전 사회풍경이 다 담긴다고 해야 할 것이...

저자 임태훈 외 

번역  

출판사 알마 

지식의 사회사 1,2 imagefile

  • [레벨:9]서현
  • 2017-12-10
  • 조회 수 588

동일한 제목으로 동시에 한글번역본이 출간되었지만 원문은 서로 다른 시기에 출간된 두 책이다. 부제가 각각 '구텐베르크에서 디드로까지', '백과전서에서 위키백과'까지로 되어있어서 연대기적 지식발달사가 아닐까 짐작했지만 전...

저자 피터 버크 

번역 박광식 

출판사 민음사 

도시는 기억이다 imagefile

  • [레벨:9]서현
  • 2017-11-22
  • 조회 수 856

당연하다. 도시에는 기억이 묻어있다. 이 책은 어떻게 인간들이 도시에 기억을 입혀왔느냐는 이야기다. 즉 자신들의 흔적을 도시에 어떤 방식으로 남기고자 해왔느냐는 이야기인 것이다. 그 의지는 당연히 강조와 왜곡의 과정을 ...

저자 도시사학회 기획 

번역  

출판사 서해문집 

소비의 역사 imagefile

  • [레벨:9]서현
  • 2017-11-22
  • 조회 수 429

제목에는 '역사'라고 붙어있지만 일반적으로 그 단어에서 연상할 수 있는 그런 통사책은 아니다. 시간으로 보면 18세기 이후의 이야기가 주종이고 공간으로는 유럽과 미국이다. 사실 이 주제로 통사를 쓸 수 있으리라 기대하기...

저자 설혜심 

번역  

출판사 휴머니스트 

냉전, 분단 그리고 도시화 imagefile

  • [레벨:9]서현
  • 2017-11-13
  • 조회 수 656

"남북한 도시화의 비교와 전망"을 연구하는 사회학자가 있다는 것에 좀 놀랐다. 1945년 동일한 지점에서 출발했으나 사회주의와 자본주의의 다른 축으로 발전해온 두 사회의 도시. 사회적으로 비극이라면 이게 바로 우리의 이야기...

저자 장세훈 

번역  

출판사 알트 

세상을 뒤흔든 사상 imagefile

  • [레벨:9]서현
  • 2017-10-24
  • 조회 수 603

제목 앞에 숨은 단어는 '20세기 후반'이겠다. 그리고 그 사상을 담은 매체는 책이라는 전제가 숨어있다. 어떤 책은 세상을 흔들었고 어떤 책은 흔들린 세상의 모습을 날카롭게 진단했다. 그 진단을 통해 우리가 살고 있는 사...

저자 김호기 

번역  

출판사 메디치 

실크로드 세계사 imagefile

  • [레벨:9]서현
  • 2017-10-10
  • 조회 수 838

역사책답게 본문이 900쪽에 이르는 벽돌책이다. 그럼에도 책은 시종일관 흥미진진하게 읽힌다. 가장 큰 힘은 역사책을 소설처럼 써나간 저자의 능력이다. 저자는 육중한 문장을 교훈조로 연결해 나가지 않는다. 다만 흥미로운 사...

저자 피터 프랭코판 

번역 이재환 

출판사 책과함께 

사이언스 앤 더 시티 imagefile

  • [레벨:9]서현
  • 2017-09-29
  • 조회 수 596

미국의 드라마 제목에 기대고 있음이 보이는 제목이다. 도시가 작동하는 데 배경에 깔린 과학이 어떤 것이냐는 질문의 대답이다. 좀더 정확히 말하면 과학보다는 어떤 엔지니어링이 도시에 깔려있느냐는 것이 옳다고 느껴진다. ...

저자 로리 윙클리스 

번역 이재경 

출판사 반니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