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축왕, 경성을 만들다

조회 수 1299 추천 수 0 2017.05.25 18:01:19
저자 : 김경민 
공동저자 :  
번역 :  
출판사 : 이마 

developer-seoul.jpg



이 책에서 건축왕으로 지칭된 정세권이라는 이름을 처음 접한 것은 논문지도를 통해서였다. 익선동 166번지의 도시구조를 연구하는 논문을 쓰겠다고 나선 학생의 지도교수가 바로 나였다. 그때 건양사라는 이름도 처음 들었다. 그러나 논문의 주제는 사람이 아니고 도시였기에 내가 더 이상을 알 길은 없었다. 그리고 한참이 지나서야 그 사람을 파헤친 이 책을 만나게 되었다.


그는 말하자면 디벨로퍼다. 개발업자라는 이야기. 개발업자는 당연히 땅의 부가가치를 높여 팔아 돈을 버는 사업가다. 여기서 방점은 돈에 있다. 그는 일제 강점기에 드문 조선인 개발업자였으며 그렇기에, 경성을 만들었다고 하기는 어려워도 경성의 여기저기 큰 흔적을 남겼다. 그를 다른 개발업자와 차별화시키는 것은 그 다음 이야기다. 그렇게 번 돈을 어떻게 썼느냐.


별 자료가 남아있지 않은 그를 저자가 5년간 붙잡고 추적하여 그려낸 결과가 바로 이 책이다. 정리된 자료가 남은 것이 없으니 결국 사료는 신문에 난 단편기사와 그의 유족의 인터뷰일 수 밖에 없다. 그나마 그를 기억하는 유족도 이미 세상을 떠나기 직전인 상황이니 이 책은 그에 관한 자료가 사라지는 마지막 지점에 간신히 완성된 것이다.


식민지 시대의 사업가가 후대에 친일이나 부역의 단죄에서 자유로울 수 있을까. 놀랍게 그의 이력은 총독부가 아니고 조선물산장려회, 조선어확회라는 단어로 채워진다. 지금도 개발업자가 정치적 바람으로부터 자유롭지 않은데 이런 이력의 개발업자가 순탄히 사업을 마쳤을 수는 없다. 일식주택이 아닌 조선식주택을 고집했던 그의 사업이 이후 번창하기도 어려웠을 것이다. 그럼에도 그의 족적은 삼청동의 북촌마을로 뚜렷이 남아있다.


내가 논문을 통해 놀랐던 것은 익선동의 필지분할이 놀라울만큼 정교했다는 것이다. 궁금한 것은 과연 누가 이 작업을 했을까 하는 점. 그리고 이후에는 필지분할 방식만 봐도 주택영단의 작업인지 건양사 작업인지를 구분할 수 있게 되었다는 것이다. 그래서 뒤늦게 그의 일생을 조립하여 등장시킨 이 책이 반갑다. 그의 이름이 정세권이다. 

문서 첨부 제한 : 0Byte/ 2.00MB
파일 제한 크기 : 2.00MB (허용 확장자 :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저자 번역 출판사

모든 책의 역사 imagefile

  • [레벨:9]서현
  • 2017-06-22
  • 조회 수 466

책의 역사에 관한 책이 여전히 나오는 걸로 봐서 책도 참 할 이야기가 많은 주제라는 생각이 든다. 두루마리, 코덱스, 전자책으로 이어지는 얼개에 도대체 어떤 걸 더 붙여서 서술을 할 수 있을까 하는 것이 독자로서의 관...

저자 우베 요쿰 

번역 박희라 

출판사 Mindcube 

원더랜드 imagefile

  • [레벨:9]서현
  • 2017-06-07
  • 조회 수 448

책은 자동인형에서 시작한다. 이슬람 황금시대의 서적에 기록된 그 기계가 현실화되어 사람의 모양을 하고 글씨를 쓰기에 이르는 설명이다. 서기(writer)라고 이름붙은 그 인형을 만나 인생을 바꾼 여덟 살 꼬마가 곧 책에 등...

저자 스티브 존스 

번역 홍지수 

출판사 프런티어 

한양도성 서울을 흐르다 imagefile [1]

  • [레벨:9]서현
  • 2017-05-31
  • 조회 수 753

한양도성에 관한 책이 가끔 등장한다. 세상이 바뀐 것이다. 서울성곽으로 불리던 그 구조물이 있는지도 모르던 사람들의 도시가 그 구조물을 세계문화유산으로 등재하자는 도시로 바뀐 것이니. 이 책은 그 한양도성에 관한 책 ...

저자 신희권 

번역  

출판사 북촌 

건축왕, 경성을 만들다 imagefile

  • [레벨:9]서현
  • 2017-05-25
  • 조회 수 1299

이 책에서 건축왕으로 지칭된 정세권이라는 이름을 처음 접한 것은 논문지도를 통해서였다. 익선동 166번지의 도시구조를 연구하는 논문을 쓰겠다고 나선 학생의 지도교수가 바로 나였다. 그때 건양사라는 이름도 처음 들었다. 그...

저자 김경민 

번역  

출판사 이마 

인포메이션 imagefile

  • [레벨:9]서현
  • 2017-05-11
  • 조회 수 731

디지털이라고 하면 아날로그라는 연속 신호를 0과 1로 분할한 것이다. 하나도 신기하게 들리지 않는다. 내가 처음 포트란이라는 컴퓨터언어를 배울 때 천공카드를 썼다. 종이에구멍이 뚫렸는지 막혔는지를 읽겠다는 걸 대수롭게 ...

저자 제임스 글릭 

번역 박래선, 김태훈. 감수 김상욱 

출판사 동아시아 

대한민국 마음 보고서 imagefile

  • [레벨:9]서현
  • 2017-04-26
  • 조회 수 754

제목으로 봐서는 사회학적 대한민국 분석서적일 듯 하다. 그러나 항상 그렇듯이 작게 쓰인 부제가 더 내용을 잘 알려주는데 중요한 단어는 심리학이다. 정신과 의사가 쓴 책이다. 사회학자가 거시적 흐름을 본다면 정신과 의사...

저자  

번역  

출판사  

가장 오래 살아남은 것들을 향한 탐험 imagefile

  • [레벨:9]서현
  • 2017-04-18
  • 조회 수 915

저자에게 경의를 표해야 한다. 도서관의 미로를 헤매서는 절대로 쓸 수 없는 책이다. 사람을 싣고 다니는 바퀴의 뒷자리에 앉아서는 도저히 갈 수 없는 그곳에 이르러서야 쓸 수 있는 책이다. 그곳은 숲이되 인간이 곧게 두...

저자 피오트르 나스크레츠키 

번역 지여울 

출판사 글항아리 

가치관의 탄생 imagefile

  • [레벨:9]서현
  • 2017-03-31
  • 조회 수 966

흥미로운 주제와 단호한 글쓰기가 묶인 책이다. 이처럼 단호한 문장을 구사하는 저자가 또 누구였나 기억이 가물가물할 따름이다. 아마 마르크스 정도? 책의 앞 부분에 등장하는 문장은 이렇다. "세상의 모든 학자는 환원주의자...

저자 이언 모리스 

번역 이재경 

출판사 반니 

비행의 발견 imagefile

  • [레벨:9]서현
  • 2017-03-20
  • 조회 수 953

"생텍쥐페리의 <야간비행> 이후에 비행에 관해 이렇게 환상적인 책은 없었다." 책의 뒷표지에 이렇게 적혀있다. 나는 여기 동의한다. 차이라면 생텍쥐베리가 프로펠러 비행기를 몰았다면 이번 저자, 파일럿은 보잉 747을 몬다는 것...

저자 마크 밴호네커 

번역 나시윤 

출판사 ㅂㅍ 

평등이란 무엇인가 imagefile

  • [레벨:9]서현
  • 2017-03-15
  • 조회 수 916

아무리 불평등에 의한 상대적 수혜자라고 해도 이 평등의 가치를 공개적으로 부인하기는 어렵다. 문제는 그 평등을 어떻게 구현하느냐는 것인데 그러기 위해서는 당연히 이 평등이 무엇인지를 규명해야 할 것이다. 그 규명의 과...

저자 스튜어트 화이트 

번역 강정인, 권도혁 

출판사 까치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