왜 상인이 지배하는가

조회 수 403 추천 수 0 2017.07.21 10:28:05
저자 :  
공동저자 :  
번역 :  
출판사 :  

merchant-power.jpg



이 또한 확신에 가득한 화끈한 책이다. 간단명료한 구도를 기반으로 단호하게 서술하는 책이라는 이야기다. 저자는 결론을 뒤에 두고 흠미를 끌며 이야기를 펴나가는 방식에는 애초에 아무 관심이 없다. 본인이 상정한 구도, 즉 카스트에 기본해서 현대사를 읽어내겠으며 그 결론은 이것이라고 이미 책 서두에 선언을 하고 시작한다.


이 책에서 가장 중요한 개념이 카스트다. 인도의 카스트를 원용한 이것은 세습을 전제로 하는 닫힌 계층을 지칭하는 계급과 확실히 다르다. 물론 인도의 카스트도 아니다. 저자는 직군체계의 개념인 카스트를 귀족과 군인, 현인과 사제, 상인, 그리고 노동자나 소작농집단의 네 가지로 나눈다. 그리고 이들 사이에 어떻게 권력이 분배되고 쟁취되었는지를 설명한다.


통사책이라고 하기에는 현대사의 비중이 과다하다. 책의 1/10 정도를 지나면 이미 현대사에 돌입하기 때문이다. 문제는 그 과정에서 노동자집단이 권력을 장악해본 사례는 없다는 것이다. 노동자들은 나머지 세 카스트 집단에 항상 매수되어 왔다는 것이 저자의 관찰이다.


제목에서 언급하는 것처럼 20세기에 들어서 어떻게 상인 카스트가 사회의 권력을 장악하게 되었는가의 설명이 책의 척추다. 상인은 지속적으로 권력을 키워왔고 그 하이라이트의 지점에서 타격을 입었으니 1920년대의 불황과 2008년의 금융위기라는 것이다. 이때 상인들은 군인이나 현인 카스트와 타협을 해야 했다는 것이고. 참고로 저자가 현인 카스트라고 하는 건 한국의 단어로 치면 지식인 정도가 되겠다. 


저자가 지목하는 상인의 대표주자는 2008년을 화려하게 수놓았던 투자은행이다. 한국은 저자가 분석하는 진단에서 살짝 비켜난 사회다. 저자는 20세기의 건축가들도 지목한다. 이들은 사회주의적 현인 집단이었다는 것. 저자가 선택하는 사료가 자의적이라는 생각도 들지만 세상을 보는 시각으로 신선하다는 점은 부인하기 어렵다. 인상적인 문구. "카스트 질서는 포용성이 가장 낮아질 때 가장 취약해진다." 

문서 첨부 제한 : 0Byte/ 2.00MB
파일 제한 크기 : 2.00MB (허용 확장자 :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저자 번역 출판사

도시의 재구성 imagefile

  • [레벨:9]서현
  • 2017-09-08
  • 조회 수 572

책은 상수, 서촌, 연남을 들여다보는 데서 시작한다. 흔히 하는 말로 '뜨는' 동네들이다. 그리고 이어 등장하는 단어는 '젠트리피케이션'이다. 저자는 사람들이 몰려오고 임대료가 올라 기존의 상인이 밀려나는 상황을 투자자의...

저자 음성원 

번역  

출판사 이데아 

커넥토그래피혁명 imagefile

  • [레벨:9]서현
  • 2017-08-28
  • 조회 수 300

베스트팔렌조약의 약발이 이미 다 떨어졌다고 주장하는 책이다. 국경과 영토가 이미 시대의 화두가 아니라는 이야기. 저자가 그 너머에 있는 것으로 지목하는 것은 연결이다. 제반 공급망. 저자가 주목하는 바, 그 공급망이 실...

저자 파라그 카나 

번역 고영태 

출판사 사회평론 

부탄 행복의 비밀 imagefile

  • [레벨:9]서현
  • 2017-08-24
  • 조회 수 419

인천공항에서 서울로 올때면 거리의 풍경이 항상 새삼스럽다. 외국여행이 주는 가치는 그런 객관화의 기회일 것이다. 부탄에 다녀와서 본 거리 풍경은 좀더 색달랐다. 우리가 얼마나 미국와 유럽에 의지하고 기탁해서 살아왔는지...

저자 박진도 

번역  

출판사 한울아카데미 

라틴어수업 imagefile

  • [레벨:9]서현
  • 2017-08-04
  • 조회 수 402

어릴 적 읽은 소설 <작은 아씨들>이 자꾸 생각나는 책이다. 소설의 등장인물들을 가장 괴롭히던 것이 바로 라틴어였기 때문이다. 당시 읽었던 유럽의 번역소설들에 곧잘 등장하던 것이 '라틴어의 지겨움'이었다. 그런데 이 책은...

저자 한동일 

번역  

출판사 흐름출판 

가장 완벽한 시작 imagefile

  • [레벨:9]서현
  • 2017-07-26
  • 조회 수 373

제목과 표지가 주제를 다 이야기한다. 생명체의 일부분으로 이처럼 간단명료하게 생긴 것은 아마 없을 것이다. 그러니 '완벽'이라는 단어를 사용하는데 부담감도 꺼리낌도 없을 것이고. 그런데 그 알의 모양 이면에 숨은 이야기...

저자 팀 버케드 

번역 소슬기 

출판사 MiD 

왜 상인이 지배하는가 imagefile

  • [레벨:9]서현
  • 2017-07-21
  • 조회 수 403

이 또한 확신에 가득한 화끈한 책이다. 간단명료한 구도를 기반으로 단호하게 서술하는 책이라는 이야기다. 저자는 결론을 뒤에 두고 흠미를 끌며 이야기를 펴나가는 방식에는 애초에 아무 관심이 없다. 본인이 상정한 구도, 즉...

저자  

번역  

출판사  

젓가락 imagefile

  • [레벨:9]서현
  • 2017-07-13
  • 조회 수 399

젓가락 사용 설명서라는 책은 없다. 이 책의 한 문장이 이런데 이유는 그 방법이 어렵거나 쉬워서가 아니다. 젓가락을 써야 할 사람들은 다 쓰고 있기 때문이라는 것이다. 젓가락을 쓰는 문화권의 네 나라인 중국, 일본, 베...

저자 Q. 에드워드 왕 

번역 김병순 

출판사 따비 

시험국민의 탄생 imagefile

  • [레벨:9]서현
  • 2017-07-08
  • 조회 수 518

시험이라는 주제를 놓고 할 이야기가 부족한 한국사람은 많지 않을 것이다. 그게 한국이다. 이 책의 제목에서는 바로 그 상황의 다면을 집대성해 보여주겠다는 의지가 읽힌다. 과연 이 책은 도대체 한국에서 언제부터 시험이 ...

저자 이경숙 

번역  

출판사 푸른역사 

튀르크인 이야기 imagefile

  • [레벨:9]서현
  • 2017-07-03
  • 조회 수 553

우리가 읽는 대개의 세계사책에는 1453년에 콘스탄티노플이 "함락되었다"고 서술되어 있다. 전혀 중립적이지 않은 시선이다. 이 책은 "함락시켰다"는 입장을 설명한다. 터번을 두르고 알지못하는 언어를 사용하며 무지막지하게 칼을 ...

저자 이희철 

번역  

출판사 리수 

문구의 과학 imagefile

  • [레벨:9]서현
  • 2017-06-25
  • 조회 수 574

이런 제목의 책을 쓰는 건 일본사람들밖에 없을 것이라는 생각이 먼저 들었다. 우선 일본인들의 문구집착증 때문이다. 문구점을 테마파크 수준으로 만들어버리는 나라가 일본이다. 게다가 그 문구의 배경에 깔린 과학을 이렇게 ...

저자 와쿠이 요시유키, 와쿠이 사다미 

번역 최혜리 

출판사 유유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