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든 책의 역사

조회 수 454 추천 수 0 2017.06.22 18:04:11
저자 : 우베 요쿰 
공동저자 :  
번역 : 박희라 
출판사 : Mindcube 

book-history.jpg



책의 역사에 관한 책이 여전히 나오는 걸로 봐서 책도 참 할 이야기가 많은 주제라는 생각이 든다. 두루마리, 코덱스, 전자책으로 이어지는 얼개에 도대체 어떤 걸 더 붙여서 서술을 할 수 있을까 하는 것이 독자로서의 관전포인트가 아닐까 한다. 그리고 이 책은 역시 개성적인 책의 역사를 설명해주고 있다.


일단 꼭지 분류는 일목요연하고도 명쾌하다. 벽에 새겨진 책, 손에 든 책, 도서관의 책, 성스러운 책, 기계로 만들어진 책, 산업적 책, 전자책이다. 책의 역사를 이리 나누는데 토를 달고 반론하기는 어려울 것이다. 이 책의 특징은 벽에 새겨진 책에서부터 출발한다는 것이다. 그것은 곧 문자와 부호에 대한 질문으로부터 시작한다. 인간은 도대체 왜 그런 기호를 벽에 새겨놓았을까 하는 이야기다.


책이 벽에서 떨어져나와 두루마리가 될 때 저자는 두 기관의 분화를 지적한다. 문서보관소와 도서관이다. 기억을 위한 행정문서보관소와 달리 전승문학이 문자가 되면서 도서관이 생겼다는 것이다. 그것은 '말에 대한 사랑'의 발명이라고 저자는 설명한다. 


우리가 익숙하게 알고 있는 책, 코덱스의 진화는 기독교를 빼고 이야기하기 어렵다. 그것을 이 책에서 지칭하는 것은 성스러운 책이다. 그리고 이후의 설명은 필경이 구텐베르그의 활판인쇄로 변해간 이야기다. 왜 이런 책들은 주로 독일 저자들의 작업이어야 하는지를 설명하듯 책에는 그 이후 인쇄시장 확대의 기록이 빼곡하다. 도대체 이들은 어쩌자고 이걸 다 기록해놓았을까 하는 생각이 든다.


책의 시작을 두루마리가 아닌 벽의 그림으로 설명하는 것처럼 저자는 전자책을 코덱스의 연장이나 대비로 보면 곤란하다는 입장이다. 책의 변화가 낭송을 묵독으로 바꾼 것처럼 새로운 미디어환경은 집중적 독서방식을 배제한다는 것이다. 책 읽기는 서핑의 한 종류가 될 것이라는 것. 문장이 긴 번역이 걸리적거리기는 하지만 이런 책은 어차피 이런 주제에 적극적 관심을 가진 독자들이 읽을 것이니 감수해야 할 것이다. 

문서 첨부 제한 : 0Byte/ 2.00MB
파일 제한 크기 : 2.00MB (허용 확장자 :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저자 번역 출판사

부탄 행복의 비밀 imagefile

  • [레벨:9]서현
  • 2017-08-24
  • 조회 수 409

인천공항에서 서울로 올때면 거리의 풍경이 항상 새삼스럽다. 외국여행이 주는 가치는 그런 객관화의 기회일 것이다. 부탄에 다녀와서 본 거리 풍경은 좀더 색달랐다. 우리가 얼마나 미국와 유럽에 의지하고 기탁해서 살아왔는지...

저자 박진도 

번역  

출판사 한울아카데미 

라틴어수업 imagefile

  • [레벨:9]서현
  • 2017-08-04
  • 조회 수 376

어릴 적 읽은 소설 <작은 아씨들>이 자꾸 생각나는 책이다. 소설의 등장인물들을 가장 괴롭히던 것이 바로 라틴어였기 때문이다. 당시 읽었던 유럽의 번역소설들에 곧잘 등장하던 것이 '라틴어의 지겨움'이었다. 그런데 이 책은...

저자 한동일 

번역  

출판사 흐름출판 

가장 완벽한 시작 imagefile

  • [레벨:9]서현
  • 2017-07-26
  • 조회 수 357

제목과 표지가 주제를 다 이야기한다. 생명체의 일부분으로 이처럼 간단명료하게 생긴 것은 아마 없을 것이다. 그러니 '완벽'이라는 단어를 사용하는데 부담감도 꺼리낌도 없을 것이고. 그런데 그 알의 모양 이면에 숨은 이야기...

저자 팀 버케드 

번역 소슬기 

출판사 MiD 

왜 상인이 지배하는가 imagefile

  • [레벨:9]서현
  • 2017-07-21
  • 조회 수 392

이 또한 확신에 가득한 화끈한 책이다. 간단명료한 구도를 기반으로 단호하게 서술하는 책이라는 이야기다. 저자는 결론을 뒤에 두고 흠미를 끌며 이야기를 펴나가는 방식에는 애초에 아무 관심이 없다. 본인이 상정한 구도, 즉...

저자  

번역  

출판사  

젓가락 imagefile

  • [레벨:9]서현
  • 2017-07-13
  • 조회 수 382

젓가락 사용 설명서라는 책은 없다. 이 책의 한 문장이 이런데 이유는 그 방법이 어렵거나 쉬워서가 아니다. 젓가락을 써야 할 사람들은 다 쓰고 있기 때문이라는 것이다. 젓가락을 쓰는 문화권의 네 나라인 중국, 일본, 베...

저자 Q. 에드워드 왕 

번역 김병순 

출판사 따비 

시험국민의 탄생 imagefile

  • [레벨:9]서현
  • 2017-07-08
  • 조회 수 501

시험이라는 주제를 놓고 할 이야기가 부족한 한국사람은 많지 않을 것이다. 그게 한국이다. 이 책의 제목에서는 바로 그 상황의 다면을 집대성해 보여주겠다는 의지가 읽힌다. 과연 이 책은 도대체 한국에서 언제부터 시험이 ...

저자 이경숙 

번역  

출판사 푸른역사 

튀르크인 이야기 imagefile

  • [레벨:9]서현
  • 2017-07-03
  • 조회 수 542

우리가 읽는 대개의 세계사책에는 1453년에 콘스탄티노플이 "함락되었다"고 서술되어 있다. 전혀 중립적이지 않은 시선이다. 이 책은 "함락시켰다"는 입장을 설명한다. 터번을 두르고 알지못하는 언어를 사용하며 무지막지하게 칼을 ...

저자 이희철 

번역  

출판사 리수 

문구의 과학 imagefile

  • [레벨:9]서현
  • 2017-06-25
  • 조회 수 562

이런 제목의 책을 쓰는 건 일본사람들밖에 없을 것이라는 생각이 먼저 들었다. 우선 일본인들의 문구집착증 때문이다. 문구점을 테마파크 수준으로 만들어버리는 나라가 일본이다. 게다가 그 문구의 배경에 깔린 과학을 이렇게 ...

저자 와쿠이 요시유키, 와쿠이 사다미 

번역 최혜리 

출판사 유유 

모든 책의 역사 imagefile

  • [레벨:9]서현
  • 2017-06-22
  • 조회 수 454

책의 역사에 관한 책이 여전히 나오는 걸로 봐서 책도 참 할 이야기가 많은 주제라는 생각이 든다. 두루마리, 코덱스, 전자책으로 이어지는 얼개에 도대체 어떤 걸 더 붙여서 서술을 할 수 있을까 하는 것이 독자로서의 관...

저자 우베 요쿰 

번역 박희라 

출판사 Mindcube 

원더랜드 imagefile

  • [레벨:9]서현
  • 2017-06-07
  • 조회 수 434

책은 자동인형에서 시작한다. 이슬람 황금시대의 서적에 기록된 그 기계가 현실화되어 사람의 모양을 하고 글씨를 쓰기에 이르는 설명이다. 서기(writer)라고 이름붙은 그 인형을 만나 인생을 바꾼 여덟 살 꼬마가 곧 책에 등...

저자 스티브 존스 

번역 홍지수 

출판사 프런티어 



XE Login